기사최종편집일:2017-11-14 15:18:21
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기부뉴스 동영상뉴스

 

OFF
뉴스홈 > 뉴스 > 세계  
send twitter Send to Me2 send to yuzum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등록날짜 [ 2017-09-11, 07:14 ]


싱가포르가 최근 잇따른 미사일 도발에 이어 6차 핵실험을 감행한 북한에 대한 여행 자제령을 내렸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.

싱가포르 외무부(MFA)는 홈페이지에 게시한 권고문에서 "최근 동향과 북한의 예측할 수 없는 상황을 고려할 때, 싱가포르 국민은 중요하지 않은 모든 북한여행을 피해야 한다"고 밝혔다.

싱가포르는 또 "우리는 북한에 외교 대표부를 두지 않기 때문에 그곳을 여행하는 국민에 대한 영사 조력에 제한이 있다"고 덧붙였다.

싱가포르가 북한의 도발과 관련해 북한여행 자제령을 내린 것은 올해 들어 두 번째다.

앞서 싱가포르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등에 따른 긴장 고조를 이유로 지난 3월 자국민의 북한 방문 자제령을 내렸다.

한편, 싱가포르는 대북 제재의 하나로 북한과 체결한 비자면제협정을 지난해 파기한 바 있다.

관련 싱가포르 외무부로의 문의는 전화 6379-8800 및 6379-8855, 또는 이메일 mfa_duty_officer@mfa.gov.sg로 가능하다. 
ariari77 Other news
[관련뉴스]
- No related news.
send twitter Send to Me2 send to yuzum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내용 공감하기
- No written comments.
ID PW
PK
 53422044
말레이시아 총리, 트럼프 만나 3조원어치 항공기 구매 (2017-09-16 07:32:28)
‘충돌' 美이지스함 싱가포르 도착…격실침수 등 “손상 심각” (2017-08-23 04:34:00)
BANNER BOARD 광고



행사&이벤트
경기 안성쌀 말레이시아 런칭!
경기도 농식품 판촉전 KOREAN FOO...
2017 반야원 백중(우란분재) 회...
유학생,해외대학준비하는분들...
서천 서래야 쌀 말레이시아 프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