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사최종편집일:2017-07-21 06:04:31
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기부뉴스 동영상뉴스

 

OFF
뉴스홈 > 플러스  
send twitter Send to Me2 send to yuzum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등록날짜 [ 2017-06-28, 13:37 ]
Easy Aero 전세기로 떠나는 ‘티오만 섬 반나절 골프여행’




(쿠알라룸푸르=코리안프레스) KP 뉴스팀 = 연평균 약 26도의 온화한 날씨를 자랑하는 말레이시아는 한마디로 ‘환상의 골프 여행지’로서, 월드클래스의 다양한 골프장에서 여유롭고 경제적인 라운딩을 즐길 수 있다는 사실은 한국인 골프 애호가들이라면 이제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다.

말레이시아 전국 방방곡곡에 다양한 컨셉의 골프 코스들이 있겠지만, 열대의 낭만과 확 트인 바다의 시원함을 만끽하며 여유로운 황제 라운딩을 즐길 수 있는 ‘열대 해변 골프’는 놓치지 말아야 할 특별한 경험이다. 

쿠알라룸푸르 등 도심에서의 비즈니스 일정을 마무리하고 반나절이면 말레이시아 동해안의 휴양천국 티오만 섬(Pulau Tioman)에서 환상적인 해변 골프를 즐기고 돌아올 수 있는 ‘티오만 섬 반나절 골프여행’ 상품을 전세기 대여 서비스 전문업체 ‘이지 에로’(Easy Aero Sdn Bhd)가 선보이고 있다.

▶티오만 섬은?




말레이시아 반도의 동남부 파항 주 해안에서 약 56킬로미터 정도 떨어진 남지나해에 자리하고 있는 티오만 섬은 세계 최고의 섬들 중 하나로 꼽힌다. 1959년 할리우드 뮤지컬 영화 ‘남태평양’(South Pacific)의 촬영지로 유명하고, 또 내셔널 지오그래픽의 다큐멘터리로 방영될 정도로 나비, 왕도마뱀, 사슴, 원숭이 등 다양한 동식물들이 서식하는 깨끗한 자연 환경으로 너무나 잘 알려져 있다. 

버자야 티오만 비치 골프 앤 스파 리조트(Berjaya Tioman Beach, Golf & Spa Resort)가 너무나 환상적인 18홀 골프 코스를 제공하고 있지만, 제 아무리 골프 마니아라 할 지라도 차를 타고 배를 타고 “산 넘고 물 건너” 가는 시간이 오래 걸리다 보니 티오만으로 골프 여행은 지금껏 다소 부담스러웠던 것이 사실이다. 
현재 국내 정기 항공노선이 운영되지 않고 있는 티오만 섬에 항공편을 이용하지 않고 가려면, 쿠알라룸푸르 시내에서 출발할 경우 차로 4~5시간을 달려 동해안 머르싱(Mersing)이나 탄중 그목(Tangjung Gemok) 선착장을 찾아야 한다. 그리고 들쭉날쭉한 배 시간을 감안하여 여기서부터 다시 2~3시간이 더 걸려야 티오만 섬에 도착할 수 있다. 즉, 편도여행에 6~8시간이 소요된다는 의미이다. 

▶Easy Aero의 티오만 반나절 골프 여행




하지만 이지 에로 전세기를 이용하면 최대 8명(2플라이트)의 승객이 수방 공항에서 단 1시간 30분만에 티오만 골프코스에 도착할 수 있다. 물론 미니 버스로 KL시내 호텔부터 수방공항 간, 티오만 착륙장에서 골프장 간의 단체 육상교통편도 무료로 제공된다.

8명의 골퍼 외에도 비서나 가이드 등 보조인 1명의 무료 동승도 논의 후 가능하고, 수방 공항 외 조호 세나이 공항 등 타 지역에서의 출발.도착도 논의 가능하다니 참고할 만 하다.

이지 에로 티오만 반나절 골프 여행에 있어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항공 스케줄을 고객 자신에게 맞추어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다는 점이다. 출발 시간에 늦을 까봐 스케줄에 쫓기거나, 대기하느라 시간을 낭비하지 않고 ‘내 맘에 맞는’ 여유로운 여행을 즐길 수 있다. 

이지 에로가 티오만 노선에 투입하고 있는 경량항공기는 세계 3대 소형항공기 제작사 美 세스나사에서 제작한 제트엔진 기반의 세스나 그랜드 208 캐러밴(Cessna Grand Caravan 208) 기종으로서 2016년 생산된 최신형이며, 8인승 VIP 좌석으로 안락하게 항공 여행을 즐길 수 있게 돕는다. 

리조트에 숙박하는 사람들 중에서도 골퍼들만이 골프장을 사용하기 때문에 이 곳의 골프장에서는 붐비지 않고 라운딩은 늘 여유롭다. 하루 평균 이용객이 1~2 플라이트 정도로 한산하지만 버자야 그룹이 완벽하게 관리하고 있어 코발트 빛깔 아름다운 바다와 함께 하는 말 그대로 ‘황제 골프’다. 

라운딩 가능 시간은 오전 7시부터 저녁 7시까지, 골프클럽 대여도 한화 3만~5만원 수준으로 저렴하게 임대 가능하다.

한편, 말레이시아 기반의 이지 에로 社는 티오만 섬 외에도 인도네시아 메단, 말레이시아 르당까지 국내선 및 단거리 전세기(Cessna Grand Caravan 208)를 운영하고 있으며, 한국(서울/부산)-중국(북경/상하이) 등의 국제선 전세기(Bombardier CL850)도 제공한다.

상세문의  
(말레이시아 휴대폰) 012-687-8850, 011-2844-8850  
(이메일) info.easyaero@gmail.com  한국어 이메일 문의 가능

abc@koreanpress.net


ariari77 Other news
[관련뉴스]
- No related news.
send twitter Send to Me2 send to yuzum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내용 공감하기
- No written comments.
ID PW
PK
 46599641
‘공공의 적’ 정제 설탕 대신 코코넛슈가 어때요? (2017-04-24 20:00:00)
BANNER BOARD 광고



행사&이벤트
서천 서래야 쌀 말레이시아 프...
유학생,해외대학준비하는분들...
이세탄백화점 한국상품점
[말레이시아 대한불교반야원] ...
ChungBuk Agri-Food Fair, KOREA